추석 차례 지내는 순서 빠르게 알아봅시다. 차례상 놓는법

추석 차례 지내는 순서 빠르게 알아봅시다.

 

 

추석 차례 지내는 순서 잘 알고 계신가요? 추석과 같은 명절이 오면 차례 지낼때 마다

 

차례지내는 순서가 늘 헷갈리곤 하죠. 그럴때 마다 어디다 적어놓고 봐야지 봐야지 하면서도

 

늘 지나가면 잊고는 했습니다.

 

그래서 2020년 추석부터는 차례 지내는 순서 제대로 알고 가볼까 합니다.

 

추석 차례 지내는 순서

  • 제사의 주인이 되는 사람을 제주라고 부르는건 아시죠? 제주가 먼저 향을 피웁니다. 술을 받아 3번에 나눠버리고 2번절을 합니다.
  • 그다음 제사에 참가하는 모든 사람이 2번 절을 합니다.
  • 끝나고 나면 제주가 술을 한잔 올립니다.
  • 그후 수저,젓가락을 정돈하여 둡니다.
  • 잠시 두손모아 공손한 자세로 서 있습니다.
  • 수저를 치운후에 2번 절을 합니다. 모두가 말이죠.
  • 그리곤 상을 물리고, 제사음식을 나눠먹습니다.

 

간단하죠? 이 순서을 각각 강신,참신,헌주,삽시정서,시립,사신,철상/음복이라 부른다고하네요.

 

추석 차례상 지내는 법

차례 지내는 법 만큼 추석상 차리기는 늘 쉽지 않습니다.

 

그래서 찾아봤습니다.

 

그림과 같이 맨 윗줄부터 놓으시면 됩니다.

 

첫번째 신위와 지방등을 놓습니다.

그 앞으로 수저,젓가락,술잔,받침대,밥,국을 놓습니다.

3번째 줄에 생선,고기,전을 놓습니다.

4번째 나물,어포,간장,식혜등을 놓습니다.

5번째 대추,과일,한과등을 놓습니다.

 

이상 추석 차례 지내는 순서, 추석 차례상 차리는 법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.

댓글(0)

Designed by JB FACTORY